심각한 실외 대기오염으로부터 보호 받을 수 있는 단 하나의 방법.  

깨끗한 공기를 사용자에게 직접 전하는 벤치 & IoT와 인공지능으로 디지털 편의성을 더한 벤치
애프터레인 스마트 공기정화벤치는 나무 210그루의 작은 숲과 같은 정화 능력을 가집니다.



갑갑한 실내에 진짜 공기를!  Real-air 

필터로 공기를 거르는 공기 청정기는 황사, 미세먼지와 같은 입자단위의 
오염물질은 제거 할 수 있지만, 이산화탄소와 같은 분자단위의 가스는 막을 수 없습니다.
Real-air는 실내 공기 오염시 144개의 공기정화식물과 공기청정기가 동시 작동하여 입자와 분자 단위의 오염물질을 동시에 제거하고 산소를 내 뿜는 친환경 스마트 공기청정기 입니다.



알숨은 실내,외 공기질을 동시에 알립니다. 

실외 도시대기측정망 정보 수신,  5개의 내장센서로 실내 공기질을 측정 
알고 숨쉬자! 알숨 디스플레이는 실내 공기 오염시 화면과 음성으로 
대피경보를 하여 가스 중독사고의 발생을 막습니다.



Lily 는 미세먼지 저감의 시작입니다. 

아이들에게 환경을 지키는 방법을 알려주세요


릴리 소형공기정화기 완제품 및 DIY 키트세트


공기정화기를 직접 조립해보고 가정에 가져가 사용해봄으로써

공기정화의 원리와 환경오염 개선의 중요성을 배우는 청소년 생활체감형 교육키트입니다.


[애프터레인] 마포구, 전국 최초 'IoT 식물실내공기정화기' 설치... "미세먼지 적극 대처"

2020-01-10
조회수 594

마포구, 전국 최초 'IoT 식물실내공기정화기' 설치... "미세먼지 적극 대처"


  •  김명현 기자
  •  승인 2019.12.09 10:07


마포구는 공기정화식물을 통한 자연 공기정화와 사물인터넷 기술(IoT)을 활용한 공기청정기를 접목한 ‘식물 실내공기정화기 1호’를 마포구청 로비에 설치했다고 9일 밝혔다.

IoT 식물 실내공기정화기 1호는 지난해 구청 광장에 IoT 신기술을 활용한 미세먼지 저감 벤치를 설치한 데 이어 또 다시 전국 최초로 설치됐다. 

마포구는 올해 9월에 홍대 걷고 싶은 거리에 ‘미세먼지 저감벤치 2호’ 설치도 마쳤으며 이번 구청 로비의 식물실내공기정화기 설치로 실외와 실내 모두 미세먼지 저감시설을 가동하는 유일한 자치구가 됐다.

공기정화식물을 식재한 식물 실내공기정화기는 양쪽 벽면에 공기정화식물인 스칸답서스, 마블스킨, 스킨야자, 홍콩야자 등 144본을 식재해 자연적으로 공기 정화가 이뤄지게 했다.

여기에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한 자동관리운영방식 ‘스마트가드닝 시스템’으로 식물의 온·습도 차이에 따라 물을 공급하며 정화기의 상단부분에는 햇빛이 없는 밀폐 공간에서도 태양광을 보완해주는 식물생장용 LED가 자동으로 작동된다. 

또 정화기 내에 미세먼지 측정기가 장착돼 있어 미세먼지가 ‘나쁨’ 이상인 경우 공기정화기가 자동으로 작동하게 된다. 

식물 실내공기정화기 1호에 식재된 공기정화식물에는 평상시 나무 40그루가 공기를 정화하는 것과 비슷한 공기 정화 효과가 있다. 공기정화기의 가동이 더해질 시 공기 정화 효과는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겨울은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이 잦은 계절로 영·유아와 임산부, 노약자 뿐아니라 우리 모두의 건강 보호에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며 “주민들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미세먼지에 적극 대처하는 친환경 마포구가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마포구는 미세먼지 저감 인프라를 조성하는 것은 물론 ‘수목 500만 그루 나무 심기’ 등의 친환경적이며 미세먼지 저감효과가 큰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가고 있다.


마포구청 1층 로비에 설치된 IoT 식물 실내공기정화기. [사진 마포구]

 

Tag#마포구#IoT#실내공기정화기

김명현 기자  lycaon@greened.kr


출처 - https://www.greened.kr/news/articleView.html?idxno=227106

SUPPOR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