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각한 실외 대기오염으로부터 보호 받을 수 있는 단 하나의 방법.  

깨끗한 공기를 사용자에게 직접 전하는 벤치 & IoT와 인공지능으로 디지털 편의성을 더한 벤치
애프터레인 스마트 공기정화벤치는 나무 105그루의 작은 숲과 같은 정화 능력을 가집니다.



알숨은 실내,외 공기질을 동시에 알립니다. 

실외 도시대기측정망 정보 수신,  5개의 내장센서로 실내 공기질을 측정 
알고 숨쉬자! 알숨 디스플레이는 실내 공기 오염시 화면과 음성으로 
대피경보를 하여 가스 중독사고의 발생을 막습니다.



Lily 는 미세먼지 저감의 시작입니다. 

아이들에게 환경을 지키는 방법을 알려주세요


릴리 소형공기정화기 완제품 및 DIY 키트세트


공기정화기를 직접 조립해보고 가정에 가져가 사용해봄으로써

공기정화의 원리와 환경오염 개선의 중요성을 배우는 청소년 생활체감형 교육키트입니다.


[애프터레인] 경기도 ‘미세먼지저감 도민체감형 아이디어 공모전 우수상 수상

2019-11-20
조회수 97

경기도 ‘미세먼지저감 도민체감형 아이디어 공모전’ 실시


[교통신문 임영일 기자]【경기】마을버스, 시내버스, 시외버스 등 대중교통차량 객실 내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는 ‘버스맞춤형저감장치(㈜애니텍)’가 ‘미세먼지 저감 도민체감형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와 함께 우수상으로 선정된 ‘다중이용시설 공기정화 벤치(㈜애프터레인)’와 장려상을 차지한 ‘미세먼지 방음벽(평택대‧세종대 산학협력단)’, ‘미세먼지 방진막 송풍펜(㈜코이시스)’ 등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경기도는 지난 24일 차세대융합기술원에서 ‘미세먼지 저감 도민체감형 아이디어 공모전’의 발표회 및 시상식을 개최하고 최종 선정한 우수작 4건에 대한 시상을 진행했다.

도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으면서도 도정에 반영할 수 있는 미세먼지 정책을 발굴하고자 경기도가 주관하고 경기도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주최한 이번 공모전에는 환경분야 국내외 전문연구기관과 대학, 환경단체,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 등이 제안한 27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도는 1차 서류심사를 거쳐 12개 팀 선발을 완료한 뒤 2차 발표평가와 3차 토론평가 등을 통해 ▲활용성 ▲창의성 ▲사업화가능성 등에 대한 종합적인 심사를 진행, 우수작 4건을 최종 선정했다.

㈜애니텍이 개발한 ‘버스맞춤형 저감장치’는 버스의 크기와 구조, 면적 대비 정화용량, 유지보수 편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제품으로, 대중교통차량 종류에 따른 ‘맞춤형 설치’를 통해 객실 내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줄일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최우수상과 상금 500만원을 받게 됐다.

이와 함께 ㈜애프터레인 ‘다중이용시설 공기정화 벤치’는 인체감지센서를 탑재한 공기정화기능 벤치로 버스대합실, 의료원 등 도민들의 이용이 잦은 다중이용시설 내 설치를 통해 미세먼지로부터 이용객들의 건강을 보호할 수 있다는 점에서 호평을 받아 우수상과 함께 250만원의 상금을 받았다.

이밖에 방음벽에 미세먼지 저감 기술을 접목, 도로분진 등 미세먼지 저감 효율을 높인 ‘미세먼지 방음벽(평택대‧세종대 산학협력단)’과 미세먼지 농도가 기준 이상으로 높아질 때 자동으로 작동하는 ‘미세먼지 방진막 송풍펜(㈜코이시스)’ 등도 우수한 평가를 이끌어내며 장려상과 상금 100만원씩을 받게 됐다.

도는 오는 2020년부터 도내 현장 곳곳에서 도민이 직접 참여하는 실험을 통해 효과를 검증하는 내용의 ‘리빙랩 실증사업’을 추진, 이번 공모전을 통해 발굴된 아이디어가 도정에 적극 반영되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미세먼지 저감 도민체감형 아이디어 공모전’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미세먼지대책과,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기술기획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교통신문 http://www.gyotongn.com/news/articleView.html?idxno=306722 


SUPPOR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