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각한 실외 대기오염으로부터 보호 받을 수 있는 단 하나의 방법.  

깨끗한 공기를 사용자에게 직접 전하는 벤치 & IoT와 인공지능으로 디지털 편의성을 더한 벤치
애프터레인 스마트 공기정화벤치는 나무 105그루의 작은 숲과 같은 정화 능력을 가집니다.



알숨은 실내,외 공기질을 동시에 알립니다. 

실외 도시대기측정망 정보 수신,  5개의 내장센서로 실내 공기질을 측정 
알고 숨쉬자! 알숨 디스플레이는 실내 공기 오염시 화면과 음성으로 
대피경보를 하여 가스 중독사고의 발생을 막습니다.



Lily 는 미세먼지 저감의 시작입니다. 

아이들에게 환경을 지키는 방법을 알려주세요


릴리 소형공기정화기 완제품 및 DIY 키트세트


공기정화기를 직접 조립해보고 가정에 가져가 사용해봄으로써

공기정화의 원리와 환경오염 개선의 중요성을 배우는 청소년 생활체감형 교육키트입니다.


[애프터레인] 영등포구, 공기청정기 탑재한 자연 친화 벤치 설치

2019-11-03
조회수 43
영등포구, 공기청정기 탑재한 자연 친화 벤치 설치          
         
  • 백중현 기자, 승인 2019.11.02 09:07
  • 구청 앞 뜨락, 문래공원 2곳 미세먼지 저감 벤치…무선 충전기 등 설치
    나무 105그루 공기 정화 효과와 유사, 하루에 약 4만1,500㎥ 공기 정화
    영등포구가 구청 앞 뜨락, 문래공원 2곳에 미세먼지 저감 벤치를 최근 설치했다.   사진=영등포구 제공
    영등포구가 구청 앞 뜨락, 문래공원 2곳에 미세먼지 저감 벤치를 최근 설치했다. 사진=영등포구 제공

    [매일일보 백중현 기자] 영등포구가 최근 구청 앞 뜨락과 문래공원 2곳에 공기청정기를 탑재한 미세먼지 저감 벤치를  설치했다.

     OECD 가입 국가 중 한국의 대기 질은 최하위로, 환경부에 따르면 대기오염으로 인한 천식 입원율이 10만 명 당 102.8명으로 OECD 평균(45.8명)보다 2배 이상 높다.

     이에 구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국제적인 노력에 발맞춰 친화적인 미세먼지 벤치를 설치한 것이다. 이는 현대자동차에서 5천만 원을 기부받아 구 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조성하게 됐다고 구가 밝혔다.

     미세먼지 저감 벤치는 가로 2m, 세로 1.5m, 높이 2.5m로 중앙에 벽이 솟아있고, 양쪽에 나무 재질의 벤치가 있어 주민들이 앉아 쉬어갈 수 있다.

     3㎡ 남짓한 미세먼지 저감 벤치는 나무 105그루가 공기를 정화하는 효과와 비슷하며, 하루에 약 4만1,500㎥의 공기를 정화한다.

     벽면 한쪽에는 공기정화식물 252본이 식재돼 자연적 공기 정화가 이루어진다. 식물은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스마트 가드닝 시스템으로 사람의 도움 없이 자랄 수 있으며, 400L의 물탱크가 있어 빗물을 모아 자동으로 식물에 물을 준다.

     반대편 벽면에는 공기청정기가 위치해 있다. 레이저 센서가 공기 질을 실시간 확인하고, 미세먼지 수치가 ‘나쁨(36㎍/m³)’ 이상이 되면 자동으로 작동한다.

     벤치 상단의 UV 램프는 주변 세균과 바이러스를 제거하고 그 결과를 기록해 빅데이터화한다. 또한 측면의 디스플레이를 통해 지역과 벤치 주변의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양을 비교할 수 있으며, 온도와 습도 체크도 가능하다.

     부가기능으로 벤치에 스마트폰 무선 충전기가 4대 설치돼 있어 전선이 없어도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다.

     또한 구는 11월 중으로 미세먼지 미디어보드를 지역 내 2개소에 설치해 대기오염물질 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발령 시 주민 행동 요령, 구정 주요 이슈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미세먼지 저감 벤치는 주민 누구나 잠시 쉬어가며 신선한 공기를 마실 수 있는 힐링 공간”이라며 “미세먼지로부터 주민을 보호하고 주민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매일일보

    출처 : 매일일보(http://www.m-i.kr)


</header><section>
SUPPORTER